facebooktwittergoogle_pluspinterestlinkedinmail
0704 남미-우루과이3

7월 4일 남미 우루과이 호세 이그나시오( José Ignacio )시에서 “강한 가정”이라는 주제로 70명이 모여 피스로드 우루과이 출발식을 개최했다.

호세 이그나시오시는 특별히 1990년대에 문총재께서 남북미 33개국 및 신교, 구교의 화합과 통일을 위한 정성을 드리셨던 곳이다.

우루과이 참가자들은 이른 아침 버스로 몬테비데오(Montevideo)를 출발해 11시에 호세 이그나시오시에서 도착하여 출발식을 시작했다. 평화대사 코노로시(Cono Rossi)와 프로 자전거 선수인 셀히오(Sergio Freitas), 그리고 신동모 남미 대륙회장이 인사말씀을 해주었다. 이어서 호르헤 멘데스(Jorge Mendez)의 축도로 출발식을 마치고 본격적인 피스로드 종주를 실시하였다.

피스로드 종주는 호세 이그나시오에서 푼타 델 에스테(Punta del Este)까지 40km에 달하는 거리를 자전거 10대로 선발대가 출발하고 뒤를 이어 참가자들이 달리거나 행진으로 이동하였다. 이 중 8명의 참가자는 10시간에 걸쳐 40km를 걸어 밤늦게 도착하였다.

오후 4시에 실시한 폐회식에는 평화대사 후안 피골라(Juan Pigola), 신동모 대륙회장, 츠사카 카즈히로(Tusaka kazuhiro) 우리과이 가정연합 회장의 인사말씀을 전했고 호르헤 가정연합 회원의 감사 기도, 축하 케이크 컷팅, 엘레나(Elena da Silva) 회원의 억만세 삼창으로 마무리 되었다.

 

On July 4, in the hamlet of José Ignacio, Uruguay, seventy people participated in Peace Road, under the theme, Strong Family. José Ignacio is where Rev.Moon fished in December 1996 with 33 rods representing the nations of our South American region, which in those days included Central America and all the Caribbean island nations. This was a condition for those nations, for the unity of South America and North America and for unity between the Protestant Christianity and Catholic Christianity. Our members still repeat the condition every year.

At 11:00 in the morning, the Peace Road team went from Montevideo to José Ignacio to hold the launching event. Mr. Cono Rossi, representing local ambassadors of peace, Mr. Sergio Freitas, a professional cyclist and Mr. Dong-mo Shin, the regional leader gave welcoming speeches.  The opening event ended with Mr. Jorge Mendez’s prayer.

After the launching, ten cyclists left first on the 40 km journey from José Ignacio to Punta del Este. Other participants followed them on foot, some marching and others jogging. The last eight participants to finish the journey arrived late at night after walking for ten hours.

They held the closing event in Punta del Este at 4 pm. Juan Pigola, an ambassador for peace; Dong-mo Shin, and Kazuhiro Tusake, President of FFWPU Uruguay all spoke.

In the end, they cut a cake and a church member named Elena da Silva led them in three rousing cheers of Og-mansei.

Leave a Comment

Related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