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일보] ‘피스로드’ 통일·평화 염원 안고 달렸다

"Çѹݵµ ÅëÀÏ°ú ¼¼°èÆòÈ­¸¦ ±â¿øÇϸç"  Çǽº·Îµå2015 ´ë±¸°æºÏ ÅëÀÏ´ëÀåÁ¤ÀÌ 23ÀÏ ´Ù»ç°­Á¤º¸¿¡¼­°³ÃÖ½ÄÀ» °¡Á®´Ù. Çǽº·ÎµåÀÇ Áöµµ¿¡ ½ÎÀÎÀ» Çϸç ȯÇÏ°Ô ¿ô°íÀÖ´Â ·ù¼º°É ±¹È¸ÀÇ¿ø(¿ÞÂÊù¹ø°),ÀÌÁ¾Áø ±¹È¸ÀÇ¿ø(¿ÞÂʵιø°) À¯È«±Ù±âÀÚ hgyu@kyongbuk.com

한반도 통일과 세계평화를 염원하며 전 세계인이 함께 달리는 ‘피스로드(Peace Road) 2015’ 대구경북 통일대장정 행사가 지난 23일 오전 강정고령보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세계 120개국을 자전거로 횡단한 종주단과 한반도 종주단이 이날 강정고령보 만남의광장에서 종주기 전달식, 격려사와 환영사, 축사, 그리고 평화메세지 낭독 등 환영식을 갖고 시민참여 자전거동호인들과 함께 칠곡보로 향해 출발했다.

대통령직속 통일준비위원회 시민자문단체인 (사)남북통일운동국민연합과 평화대사협의회 UN경제사회이사회 특별자문기관인 ‘천주평화연합(UPF)’이 주최한 이날 행사에는 이종진(달성), 류성걸(동구 갑) 국회의원과 시·구의원, 자전거동호회원 대구경북시(도)민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피스로드 프로젝트는 1981년 서울에서 열린 제10차 국제과학통일회의에서 통일교 문선명 총재가 공식적으로 제안한 ‘국제평화하이웨이’ 프로젝트를 기반으로 마련됐으며 전 세계를 하나의 길로 연결함으로써 세계 분쟁과 갈등을 해소하고 인류를 한 가족으로 묶어 지구촌 평화시대를 열자는 뜻을 담고 있다.

2013년 ‘한·일 3천800km 평화의 자전거 통일대장정’으로 출발한 피스로드는 2014년 14개국이 참가했으며 올해는 피스로드라는 새로운 프로젝트와 함께 아프리카 33개국, 중동2개국, 유럽 30개국, 아시아 19개국, 남미11개국, 중미14개국, 북미 3개국, 오세아니아 8개국 등 총 120개국에서 각 국가별로 행진, 자전거, 자동차 등 다양한 방법으로 동참하는 전 세계적 프로젝트로 확대됐다.

오는 27일에는 피스로드에 참가한 전 세계 참가국 대표자들이 마지막 평화의 자전거 종주를 함께하고 광화문 중앙광장에 모여 ‘120개국 피스로드 종주 완료식’을 가질 예정이며 이어 대한민국 국회에서도 ‘세계종주단 도착 환영식’과 더불어 ‘피스로드를 통한 남북통일과 세계평화 증진 국제 심포지엄’도 개최하고 피스로드 전체 행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원본바로가기 – Link to Original

Recent Posts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