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twittergoogle_pluspinterestlinkedinmail
c_IMG_3084

7월 23일, 중미의 세인트빈센트그레나딘에서 피스로드를 개최하였다.

총 35명의 참가자들이 공립중고등학교 체육관에 피스로드 출발식을 위해 참석하였다.

피스로드 행사는 케이 바쿠스 브라운(Kay Bacchus- Browne) 회장이 총괄하였다.

본격적인 피스로드 행진은 수도인 킹스타운(Kingstown) 법원 앞에서 피스로드 깃발을 오토바이에 매단 경찰을 따라 진행되었다.

김상석 대륙회장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도심 중심가를 가장 번잡한 시간에 행진하였다.

이날 행사에는 총리가 될 가능성이 큰 현 야당대표이자 전총리 아른힘 유스타스(Arnhim Eustace)가 행진에 함께 참여하며 평화의 메시지를 남겼다. 또 경찰총경이자 다른 정당대표가 평화 메시지를 전했다.

행사는 참가자들은 통일의 노래와 억만세 제창으로 마무리 되었다.

 

On July 23 in St. Vincent and the Grenadines held the Peace Road.

35 people attended at the Grammar School sporting complex for the launching ceremony.

For the entire Peace Road event, Kay Bacchus Browne, the national leader chaired the rally.

The rally began from the Court House Yard in the Capital Kingstown led by a police outrider who carried a peace flag on his bike.

The rally with Rev. Sang Suek Kim, the continental director together, it went through the Main Streets during the busy hour.

Messages of peace were delivered by a former Prime Minister Hon Arnhim Eustace who marched with us through the streets. He is the current leader of the opposition who is likely to be the next prime minister.

Messages were also delivered by the superintendent of police, a leader of another political party.

To conclude all of the participants sang the Tongil song in Korean and English and ended with Oeg-Mansei

Leave a Comment

Related Projects